부산지방보훈청을 방문해 성금 전달
성금은 부산지역 국가유공자 및 보훈 가족 1백 가구에 전달될 예정

BNK금융그룹 부산은행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7일 부산지방보훈청(청장 전홍범)을 방문해 성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부산은행은 2009년부터 매년 6월, 부산지방보훈청에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 성금은 부산지역 국가유공자 및 보훈 가족 100 가구에 전달된다.

전달식에 참석한 BNK부산은행 안감찬 경영기획본부장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호국영령의 애국정신을 기리고 보훈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마련했다”며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