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열차-전철 간 직통 환승통로 개통

코레일이 1일 서울 영등포역 열차 승강장과 전철 간 직통 환승 통로를 개통했다.

지금까지는 전철을 타고 온 고객이 열차로 환승할 때나 반대로 전철로 환승할 때 혼잡한 영등포역 맞이방을 지나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새로 개통된 직통 환승 통로를 이용하면 이동 거리가 85m가량 단축되고 혼잡한 맞이방을 통과하지 않아도 돼 한결 편리해진다.

지난 3월 24일 개통한 서울역 환승 통로는 지금까지 51만600명(일평균 7천400명), 4월 10일 개통한 용산역 환승 통로는 10만9천200명(일평균 2천100명)이 이용하는 등 개통 이후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고객이 더 편리하게 역을 이용할 수 있도록 연말까지 신도림역, 가산디지털단지역 등 12개 역에 추가로 평면 환승 통로를 신설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역과 연계교통 간의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yej@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