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은 SRT를 이용해 통근·통학 등 동일 구간을 매일 이용하는 고객의 교통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정기승차권을 운영한다고 5일 발표했다.

SRT 정기승차권은 이용 기간에 따라 1개월용과 10일용, 이용 대상에 따라 일반인용과 청소년용으로 구분되며, 오는 11일부터 판매한다.

SRT 정기승차권은 SRT 앱으로만 구매할 수 있으며, 지정한 열차와 구간에서 주중 및 주말·공휴일 모두 좌석지정 없이 1일 편도 2회 이용할 수 있다.

정기승차권은 정상가 대비 45~60%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이에 따라 수서-오송 구간을 1개월용으로 이용 시 일반인용은 28만6000원, 청소년용은 22만8800원으로 SRT를 이용할 수 있다.

정기승차권 판매로 수서-동탄 간 출·퇴근 전용열차는 13일부터 운행을 중단한다.

자세한 사항은 SR 홈페이지 및 SRT 앱에서 확인하면 된다.

대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