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수학과 친해지는 우수프로그램’선정 전국 초중고에 전파
올해부터 각급 학교 3월14일 원주율과 관련된 수업, 체험활동 장려

국립부산과학관(관장 이영활)이 해마다 14일을 전후해 개최하고 있는 파이(π)데이 행사가 교육부가 추천하는‘수학과 친해지는 우수프로그램’으로 선정되어 전국적으로 확산된다.

교육부는 3일 전국 시도교육청에 올해부터 3월 14일을 수학과 친해지는 날로 지정해 해당 주간에 수학과 친해지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을 권장하고, 국립부산과학관이 지난해 개최한 파이데이 행사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우수 운영 사례로 제시했다.

파이데이는 원주율(π=3.1415926…)의 소수점 두 자리와 같은 3월 14일을 맞이해 청소년들이 수학과 과학에 관심을 갖도록 원주율 찾기 대회 등 수학 관련 프로그램을 개최하는 행사이다.

국립부산과학관은 지난해 파이데이때 수학인형극‘디도여왕의 지혜’, 피자 등 여러 가지 둥근 물건에서 파이값을 계산해보는‘파이를 구하라’, 무한소수 파이값에서 생일이나 학년·학번 등 나와 관련된 네 자리 숫자 찾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전국적으로 관심을 끌었다. 올해도 11~12일 유, 초등 및 청소년들과 가족을 대상으로 한 수학체험행사를 무료로 개최한다.

‘Happy 파이(π)-Day to you‘ 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국립부산과학관의 이번 행사에는 4차 산업혁명의 기본이 수학에서 나온다는 것을 재미있는 체험으로 알리기 위해 △스크래치 프로그램을 이용해 파이값을 품은 포켓몬을 잡는 온라인 게임인‘파이몬GO’ △3D펜을 활용해 파이값 등 다양한 모양의 열쇠고리 만들기 △과일과 채소를 피아노 건반처럼 만든 뒤 파이값 순서대로 연주해보는‘노래하는 3.14’등 컴퓨터 코딩과 엔지니어링을 이용한 수학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이밖에 부산북부교육청의 수학교육중점학교인 성도고와 삼정고 수학동아리의 수학체험부스, 부산광역시영재교육진흥원의 창의력 검사 등의 행사도 함께 열린다.

김민정 국립부산과학관 연구원은 “과학의 기본인 수학을 공부가 아니라 재미있는 체험으로 즐기고 자신감도 갖도록 14일을 전후해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는 수학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부산에서 활발하게 진행된 파이데이 행사가 전국적으로 환산되어 미래꿈나무인 청소년들이 수학과 친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립부산과학관의 파이데이 행사는 과학관 1층 로비와 대강당, 꿈나래동산 등 과학관 곳곳에서 무료로 진행된다.부산광역시영재교육진흥원이 진행하는 창의력 검사는 인터넷 사전접수가 필요하다. 자세한 사항은 과학관 홈페이지(www.sciport.or.kr) 참고.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