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민 자유한국당 입당 (사진=방송캡처)

김용민 자유한국당 입당 (사진=방송캡처)


‘나는꼼수다’ 진행자 김용민씨가 자유한국당에 입당한 가운데 한국당은 그를 제명하기로 결정했다.

17일 정준길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브리핑을 갖고 “간편하게 한국당에 가입할 수 있게 만들어 놓은 것을 이용해 김씨가 입당원서를 낸 걸로 알고 있다”면서 “입당 관련 업무를 처리하는 경기도당에서 윤리위원회를 개최, 탈당할 수 있도록 제명 조치할 예정”고 밝혔다.

한국당 입당은 입당원서를 팩스로 제출하면 별도의 허가 절차 없이 이뤄지고 있다.

앞서 시사평론가 김용민씨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선거 때마다 제1야당을 막말당으로 말아버리려고 2012년 민주당 소속 총선 후보 김용민을 화면에 소환시키는 종편들에게 어떻게 하면 감사의 뜻을 표시할까 싶어서 자유당에 입당했다”고 밝혔다.

한편 김용민은 19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서울 노원갑 민주통합당 후보로 출마했지만 막말 논란이 불거져 낙선한 바 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