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으로 새출발 (사진=방송캡처)

자유한국당으로 새출발 (사진=방송캡처)


새누리당이 당명을 개정하고 자유한국당으로 새출발한다.

14일 자유한국당은 국회에서 ‘책임과 미래 국민 속으로’ 버스 출정식을 연 뒤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대위원장 및 주요당직자, 국회의원 중 희망자 등은 오늘부터 오는 27일까지 이 버스를 타고 4차례에 걸쳐 전국 주요 거점 지역을 순회한다.

자유한국당은 각 거점지역에서 종전 새누리당에서 바꾼 당명을 홍보하는 한편 ‘최순실 게이트’ 이후 안팎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당의 쇄신 방향에 대해서도 토의할 예정이다.

1차 투어는 14일 경기 수원과 충남천안에서 진행되고 이후 부산·대구·강원춘천∼강원 평창 등을 차례로 돌아볼 예정이다.

새누리당은 앞서 지난 13일 5년 만에 당명을 개정했다. 의원총회와 비상대책위원회를 거쳐 이날 전국위에 상정된 당명 개정안은 만장일치 박수를 통해 의결됐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