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브리프
울산 북구(구청장 박천동)는 14일 쌍용아진 등 지역 13개 아파트와 ‘노·사·민·정이 함께하는 행복한 아파트 만들기’ 협약을 맺었다. 북구와 아파트 입주민 대표들은 아파트 경비직 근로자의 고용보장 확대 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