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시는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생리대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시의 생리대 지원대상은 만11~18세의 여성청소년으로 의료급여 또는 생계급여 수급 가정 자녀이거나 지역아동센터·아동복지시설·방과 후 아카데미 등을 이용하는 아동 등 총 530여명이다.

생리대 지급은 1년치(432개)를 오는 26일 이후부터 지원할 예정이다. 2017년에도 지속적으로 신청을 받아 지급한다.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지원신청서를 광주보건소 홈페이지(health. gjcity.go.kr)에서 내려받아 작성 후 보건소를 방문하거나 대리인, 우편, 이메일(babysarah44@korea.kr) 등으로 신청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광주시보건소 모자보건팀(031-760-4767)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주=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