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근 사람인 대표. / 한경 DB

이정근 사람인 대표. / 한경 DB

[ 김봉구 기자 ]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은 지난해 하루 평균 이용자 수 75만명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시장조사업체 코리안클릭 통계를 인용해 SV(시간당 순방문자) 기준으로 집계한 수치다. 전년(2014년) 대비 13.8% 증가한 것으로 취업포털 가운데 방문자 수가 가장 많다.

사람인 측은 “2011년 7월부터 2015년 12월까지 54개월 연속 월간 일평균 순방문자(UV) 1위를 기록 중”이라며 “구직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취업사이트임을 입증하고 있다”고 말했다.

작년 월평균 페이지뷰 역시 직전 해보다 6.1% 많아진 2억4700만건을 나타냈다. 모바일 일평균 방문자 수(SV 기준)는 34%나 뛴 37만6677명으로 성장세를 견인했다. 특히 공채 성수기였던 지난해 9월엔 모바일로 접속한 하루 방문자 수가 60만명을 넘어서기도 했다.

2015년부터는 모바일 방문자 수가 컴퓨터(PC) 방문자 수보다 많아졌다. 모바일 입사 지원 역시 활발해지는 추세다. 지난해 모바일 입사 지원은 일평균 약 3만건. 2014년에 비해 62%나 늘어났다. 이달 4일엔 하루 동안 모바일 입사 지원 5만 건으로 최고치를 경신했다.

사람인 관계자는 “구직자 활동을 자동 분석해 채용정보를 추천하는 등의 매칭(matching) 기술력을 기반으로 개인화서비스를 강화하는 데 집중한 것이 모바일의 성장으로 이어졌다”며 “올해는 새로운 매칭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고도화·정교화하는 한편 채용정보의 품질과 추천속도를 끌어올려 구직자 편의성을 더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쓱'했더니 인지도 쓱!…SSG닷컴 '쓱' 광고 탄생 비화], [밀어주고 당겨주고…'함께 크자' 손잡은 스타트업], [중저가폰 올라탄 '삼성페이'…'페이 전쟁' 승기 잡나], [김봉구의 교육라운지: '개천용'과 '금수저'의 바통터치], [달려드는 공룡에 '움찔'…'기어 VR', 만인의 장난감 될까]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