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청-OK저축은행, 메르스 피해 돕는 사랑의 의류바자회 진행해

서울 중구청과 OK저축은행은 21일부터 25일까지 중구청 7층 대강당에서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극복을 위한 사랑의 의류 바자’를 진행한다. 바자 판매수익금은 메르스 피해 주민을 위한 맞춤 복지프로그램 ‘드림하티’와 중구장학재단에 기부된다.

/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