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 단절 여성의 재취업을 돕는 컨퍼런스가 국내 최초로 열린다.

숙명여대는 '여성, 미래를 디자인하다' 컨퍼런스가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숙명여대 백주년기념관과 부산여성가족개발원에서 열린다고 15일 밝혔다. 한미여성포럼과 숙명여대, 한국일가정양립재단이 공동주최하고 여성신문 워킹맘연구소와 부산여성가족개발원이 주관한다. 주한미국대사관과 고용노동부, 여성가족부가 후원한다.

이번 행사엔 캐롤 피시맨 코헨 커리어컨설턴트가 참석해 미국 리턴십(Returnship) 사례를 공유하고 워크숍을 진행한다. 캐롤 피시맨 코헨은 미국 하버드 MBA 출신의 커리어컨설턴트로 '다시 하이힐을 신다(Back on the Career Track)'의 저자로 유명하다.

이 외에도 컨퍼런스와 리턴십 그룹워크숍, 워킹맘 정책연구포럼, 부산여성가족개발원 초청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사흘간 진행될 예정이다.

허영숙 한미여성포럼 위원장은 "이번 컨퍼런스와 워크숍은 경력단절 여성의 고용시장 재진입을 위한 실질적 실천 단계를 공유하고 여성 임파워먼트(Empowerment)를 논의하는 중요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박희진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