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이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한 북한 어선 한 척을 나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27일 오후 5시26분께 북한 어선 한 척이 백령도 동쪽 해역 NLL을 1.85㎞ 월선해 퇴거 조치했으나 이에 불응해 오후 8시께 나포했다고 밝혔다. 군당국은 “나포는 당시 해상 여건이 악화됨에 따라 승선 인원의 안전을 고려한 조치였다”고 설명했다.

합참은 선박에 타고 있던 세 명을 조사한 결과 이들 어민이 엔진 고장으로 표류했고 귀순의사가 없는 것으로 확인돼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북으로 송환 조치할 방침이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