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작년 사상 최장 기간(22일)의 불법파업을 주도한 철도노조 간부 404명에 대한 징계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코레일은 불법파업 가담 정도와 복귀시점 등을 토대로 △파면·해임 130명 △정직 251명 등 381명을 중징계하고, 나머지 23명은 감봉 처분했다. 단순 참가로 직위해제된 직원 8393명도 징계위원회를 열어 책임을 물을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