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료 : 2012.02.20~2012.02.24 (6037명 참여)

채선당 종업원 임산부 폭행?

임신 24주 여성이 채선당에서 종업원과 실랑이 끝에 폭행당했다고 밝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엄중처벌해야
  • 양쪽말 들어봐야
2062명 34%
3975명 66%
가수 신해철이 '채선당' 임산부 폭행 사건과 관련하여 본인이 겪은 황당 사례를 전했다.

신해철은 지난 1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얼마 전 고스(고스트 스테이션)에서 언급한 괴상한 샤브샤브집이 바로 이번 임산부 폭행 사건이 벌어진 곳과 같은 체인업체였다"며 "당시 예약한 손님에게 '당신이 언제올 줄 알고 자리를 비워놓냐'며 아이들을 데려온 애아범에게 눈알을 부라렸다"고 글을 남겼다.

임산부 폭행 '채선당', 알고보니 신해철도…

그는 이어 "(당시 라디오에선) 황당한 경우로만 생각해 이름을 언급 안했던 게 분당 '채선당'"이라며 "이번엔 천안 채선당이 임산부를 폭행하다니…"라고 전했다.

한편, 앞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임신 6개월이라고 밝힌 한 여성이 채선당 한 체인점에서 식사를 하던 중 직원에게 머리를 잡히고 배를 차였다는 글이 게재돼 논란이 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