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GLT/LGLT 4월 우승자 안옥섭, 손미례씨 선정


㈜골프존(공동대표 김영찬 김원일)은 국내 최대 아마추어 골퍼 축제인 ‘2010 골프존 라이브 토너먼트(GLT/LGLT)’ 4월 결선대회에서 GLT 남자부문 안옥섭(44·전남 장성)씨, LGLT 여자부문 손미례(45·경기도 시흥시)씨가 각각 우승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 우승자에게는 각각 200만원, 100만원씩의 상금과 몰디브 여행권이 상품으로 수여됐다. 또 국내 아마추어 최대 규모의 상금이 걸려있는 연말 최종 결선대회 참가 자격이 부여됐다.

이외에도 4월 결선대회 참가자들에게는 매너상, 최연소자상, 홀인원상, 행운상, 참가상 등 다양한 상금과 상품이 수여됐다. 4월 결선 대회는 지난 24~25일 양일간 경기도 일산 ‘올리브 스크린골프’에서 개최됐으다. 예선과 지역 본선에 참여한 총 8200여 명 가운데 최종 통과한 120여 명의 선수가 경합을 벌였다.

골프존 김영찬 대표는 “지난해 연 인원 6만여 명의 아마추어 골퍼가 참여한 골프존 라이브 토너먼트의 규모가 대폭 강화돼 보다 많은 골퍼들이 즐기는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며 “골프존은 앞으로도 다양한 대회를 통해 남녀노소 모두가 즐기는 건전한 시뮬레이션 골프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5월 GLT 대회는 5월1~22일 라헨느 리조트 코스에서, LGLT대회는 5월1~25일 소피아그린 코스에서 예선 및 본선 라운드가 진행되며, 결선대회는 29~30일 양일간 열린다. 대회 관련 자세한 사항은 골프존 홈페이지(www.golfzon.com) ‘대회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