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성동면 원남·원북·정지리 일원 48만1000여㎡



충남도가 26일 오후 3시 논산시 성동면 일원에서 논산 제2산업단지 기공식을 갖고 본격 공사에 들어간다.


이 날 기공식에는 채훈 충남도 정무부지사, 임성규 논산시장, 주민 등 관계자 250여명이 참석했다.


논산제2산업단지는 지난 2007년부터 논산시 성동면 원남·원북·정지리 48만1000여㎡일원에 산업단지를 조성, 2011년 완공을 목료로 하고 있다. 완공 후에 기계, 금속가공제품, 전자부품, 전기장비 등의 업종을 집중 유치할 방침이다


산업단지 조성에는 총 500여억원이 투입되고, 민간개발 방식으로 계룡건설산업이 시행자로 사업을 추진한다.


충남도 관계자는 “논산 제2산업단지 조성을 계기로 지역산업 발전을 위한 기반을 구축하고 고용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논산=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