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8~7월 7일 싱가포르와 호주 시드니, 멜버른 지역대상



충남도는 오는 28일~7월 7일 싱가포르와 호주 시드니, 멜버른 지역에 ‘2009 남태평양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이번 시장개척단에는 스테인리스 주방기기, 자화육각수 비데, 손톱깎이, PVC 타일, 젤리·초컬릿 롤리팝, 농업용 자동철근결속기, 목욕용품 생산업체 등 7개업체가 참가한다.


참가업체에는 △인건비, 통신비, 시장조사비 △통역비, 상담장 시설 및 버스임차료 △항공료 50%(1인) 등이 지원된다.


충남도 관계자는 “이번 남태평양 시장개척단은 우리나라와 거의 같은 시간대에 놓여 있으면서 지구 남반구이기 때문에 계절 및 가격, 품질면에서 경쟁력이 있다는 도내 내수기업들이 수출에 대한 매력을 충분히 느끼고 있다”며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꾸준히 지원해 오던 해외지사화사업 중 ‘싱가포르, 호주 지역’ 지사화사업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 수출로 직접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남도는 오는 11월에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충남 우수상품전’ 개최시에 싱가포르 등 인근 지역 바이어들까지 초청해 이번 시장개척단의 효과를 배가시킬 계획이다.


해외시장개척단, 해외전시박람회, 우수상품전 등 충남도 수출지원사업에 대한 세부정보는 충청남도 홈페이지 (www.chungnam.net)를 참조하면 된다.



대전=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