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장항항 수산물 ‘꼴갑’ 축제 개막
-“밴댕이, 꼴갑외유:(꼴뚜기) 갑(갑오징어) 회(생선회) 유(유채꽃)!! 축제 마련
[대전·충청]장항항, 꼴갑축제 마련

충남 서천군이 서천~공주 구간 고속도로 개통에 맞춰 이색적인 축제를 개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밴댕이, 꼴갑 회유~~!! 축제’ 밴댕이와 꼴뚜기, 갑오징어와 생선회, 유채꽃을 주제로 맛과 볼거리가 함께하는 축제다.

이번 축제는 서천군과 서천군수협이 공동으로 5~14일 10일간 장항읍 물양장 일원에서 펼쳐진다. 개막행사는 7일 오후 6시부터 진행된다.

이번 축제는 12~15일에 열리는 제20회 ‘한산모시문화제’와 병행 실시해 볼거리를 더했다.

축제장에서는 각종 신선한 회뿐 아니라, 서천의 우수한 수산물을 알리기 위한 시식행사도 진행하며, 수산물·건어물 판매장을 운영해 저렴한 가격에 제공할 계획이다.

수변 회카페도 운영된다. 장항항에서 금강을 바라보며 쫄깃쫄깃한 회를 맛볼 수 있다. 이밖에 각설이공연과 금강변 라이브공연 등이 마련된다.

서천군은 서천~공주 고속도로 개통으로 관광객이 급증할 것에 대비해 최근 많이 잡히는 싱싱한 수산물을 테마로 관광객의 눈과 입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실제로 고속도로 개통에 따라 2시간 가까이 걸리던 대전~서천간이 50분대로 단축돼, 서해의 수산물을 즐기려는 관광객이 서천을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축제가 진행되는 주행사장인 장항 물양장 일원의 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는 관광 패키지 코스도 마련했다. 동서천 요금소에서부터 10km가량 쭉 뻗은 금강하구 해안도로를 달리고, 29만㎡ 드넓은 장항읍 유채꽃밭, 장항제련소 굴뚝, 놀이공원, 서천생태공원, 한산 신성리갈대밭(JSA 영화 촬영지), 한산모시관 등을 둘러볼 수 있다.

축제시기에 맞춰 유채꽃이 만발하도록 개화시기도 맞췄다. 모두 축제장에서 10분 거리에 있다. 대전에서 오는 관광객들은 유성IC~서공주~동서천IC를 이용하면 약 50분만에 올 수 있다. 서울에서는 서울~평택~당진~서산~대천~동서천IC를 거쳐 오면 된다.

대전=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