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제주도에서 전기자동차가 시범 운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국토해양부의 전기자동차 운행과 관련된 연구용역을 수행하고 있는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성능연구소가 내년부터 시범운행할 지역으로 제주도와 서울시의 2개 구, 경기도의 2개 시를 확정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연구소는 지난해 8월부터 5개월 간 진행한 용역에서 전기자동차 등록 및 운행을 위한 등록기준과 안정성 확보를 위한 기준을 마련했다.

내연기관 자동차에 견줄만한 주행성능을 갖춘 전기자동차는 올해말부터 출시돼 2010년부터 본격적으로 시장에 나올 것으로 전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소는 지난 달 30일 가진 성과 발표회에서 시범운행지역에 초기 단계에서는 전기자동차를 급속 충전하는 시설비 등을 100% 지원하고 확대시행 단계에서는 50%를 지원해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제주연합뉴스) 김승범 기자 ksb@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