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서울 남산 한옥마을에서 대보름을 맞이하여 오곡밥을 무료로 나누어주는 행사가 열리자 많은 시민들이 전통오곡밥을 먹기위해 줄을 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