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연시를 맞아 해외에 있는 가족, 친지, 거래처등에 보내는 성탄.연하 국제우편물의 접수가 오는 20일부터 시작된다.

우정사업본부는 20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를 `연말연시 국제우편물 특별취급기간'으로 정하고 전국 우체국을 통해 접수한다고 16일 밝혔다.

우정사업본부는 특히 연말연시에는 국내외적으로 우편물이 폭주해 송달시간이평상시보다 길어지기 때문에 해외에 있는 수취인이 12월 25일 안팎에 받아볼 수 있게 하려면 항공편의 경우 늦어도 12월 5일부터 14일 사이 우체국에 접수시켜 줄 것을 당부했다.

지역별로는 아프리카는 12월 4일, 유럽.중남미 같은달 6일, 서남아시아 8일, 북미.중동지역은 10일, 동남아시아 12일, 일본.중국 등은 14일 이전에 발송해야 한다.

(서울=연합뉴스) 류현성기자 rhew@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