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로운 물의 여행'이란 주제의 금강민속축제가 27-29일 금산문화원 주관으로 금산군 부리면 금강에서 열린다. 행사 첫날인 27일에는 `나비야 금강가자'란 소주제로 금산농악보존회의 `새생명을 기리는 탑제'와 `나비춤과 함께하는 판굿' 기천대전공연단의 `기천문과 함께하는무예마당' 민속예술단 우금치의 마당극 `쪽빛 황혼'이 공연된다. 28일에는 '얼카 산이야 잘하네'란 소주제로 '들독장사 선발대회' '산이야 소리여는 마당' 물페기농요보존회의 '생명을 부르는 산이야 소리판' 풍각쟁이의 '신바람과 함께하는 소리마당' 뿌리패의 '하늘과 땅을 부르는 하늘락 초청공연' '마부'영화가 상영된다. 행사 끝날인 29일에는 '어화 사람들 물 맞이하세' 소주제로 농바우끄시기보존회의 '용줄놀이' '용줄매기' '산제 및 농바우끄시기' 등 체험마당이 열리고 '풍장굿과함께하는 물 맞이 체험'과 '상생기.무.악 예술단 초청공연'이 펼쳐진다. 이밖에도 27일에는 `뗏목만들기와 돌탑과 더불어 추억쌓기' 28-29일에는 `뗏목과 함께하는 감돌고기 쉬리탐사 여행'과 `탄생과 죽음 그리고 재생 체험하기' 등이열린다. (충남=연합뉴스) 이우명기자 lwm123@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