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은 21일 오전 충청지방에 내렸던 호우경보를 오후 3시30분을 기해 해제했다.

기상청은 "충청지방에 위치했던 강한 비구름대가 중북부지방으로 북진함에 따라 일시적으로 소강상태를 보여 호우경보를 해제하지만, 또다른 비구름대가 서해상에서 다가오면서 오늘 밤과 내일 새벽 사이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이에 따라 현재 호우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서울.경기지방은 오늘 밤과 내일 새벽 사이 호우경보로 강화될 가능성이 높고, 충청과 강원지방은 호우특보가 다시 발효될 예정인 만큼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aupf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