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과 휴일인 22일까지 전국에 걸쳐 최고 70mm 이상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번 장마전선도 중서부지방을 중심으로 지역에 따라 단시간에 국지성 집중호우를 뿌릴 가능성이 커 이에 따른 피해가 우려된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이 21일 중부지방에 위치하면서 22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걸쳐 영향을 미치겠다"고 20일 예보했다.

서울.경기와 강원지방은 21일중 10~40mm,최고 70mm 이상의 강수량을 보이겠다.

특히 내륙과 산간지방에는 지형적인 영향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안재석 기자 yag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