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서울 상계동 청원여고 학생들이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감사의 마음을 담은 꽃을 선생님께 전해 드리고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 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