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의사협회는 19일 오후 서울 동부이촌동 의협회관 동아홀에서 전국 16개 시·도 및 2백50여개 시·군·구 의사회장과 본부 상임이사진 등 4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의사 대표자 결의대회''를 열었다.

의협은 이날 결의문을 통해 "정부가 일부 의사들의 허위·부당청구 단속을 명분으로 검찰 경찰 감사원 등 사정기관을 총동원해 의료계 전체를 부도덕한 집단으로 몰고 가고 있다"며 "의료계는 이에 강력하게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의협은 이에 앞서 지난 15일 홍보대책비 4억4천만원을 모으는 등 전열을 정비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