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영동지방에 26일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또 많은 눈이 내려 교통이 부분적으로 통제됐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11시 현재 대관령 7cm를 비롯해 강릉 동해 등에 2~5cm의 눈이 내렸으며 27일 아침까지 5~15cm의 눈이 더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영동고속도로 대관령 입구 등에 경찰관을 배치,진입차량에 월동장구를 장착한 차량만 통행시켰다.

기상청은 제주 산간지역에도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이건호 기자 leek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