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부는 11일 고·대졸 미취업자(18∼30세) 2만명을 12일부터 내년 3월까지 인턴사원으로 선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근로자 5인이상 3백인미만 중소기업에서 일할 희망자를 대상으로 선발하는 인턴사원은 연수기간 3개월동안 정부에서 1인당 매월 50만원을 지원하며 연수후 정규사원으로 채용될 경우 추가로 3개월간 월 50만원을 정부가 지원한다.

연수기간중 계약직근로자로 인정돼 고용보험 의료보험 등 사회보험 혜택도 주어진다.

최승욱 기자 swcho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