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고급담배 "타임리스 타임(timeless time)"이 내달 1일부터 갑당 1천4백원에 전국에서 판매된다.

담배인삼공사는 22일 외산담배의 시장 잠식을 막기 위해 지난 1년여간 개발해온 "타임"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타임"은 특급 아이보리 펄지로 경갑(하드케이스) 포장해 은근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준다고 공사측은 설명했다.

또 고급 잎담배를 사용,목에 자극이 없고 순한 흡연감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덧붙였다.

외향의 신선함을 높이기 위해 "버지니아"향과 과일향 꿀향 등을 첨가했다.

타르와 니코틴 함량은 각각 7mg 과 0.7mg 으로 오마샤리프 시나브로 등과 같은 수준이다.

< 김인식 기자 sskiss@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