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팝스타 마돈나(41)가 두번째 아기를 임신했으며 현재 임신 3개월째라고 20일 발표했다.

영국 영화감독 가이 리치(31)와 데이트 중인 마돈나는 이날 선지의웹사이트에 자신의 임신설이 보도된 직후 성명을 통해 "임신설이 사실이라는 것을 행복하게 밝힌다"고 말하고 "우리는 보도기관들이 이런 특별한 시기에 친절하게 사생활을 보호해 준다면 고맙게 여길 것이며 축복해 주는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앞서 선지는 익명을 요구한 마돈나 친구의 말은 인용,"마돈나가 임신 3개월째로 오는 9월께 전 남자친구와의 사이에 태어난 세살배기 딸 루어드스의 이부동생이 출생한다는 의사의 진단 결과에 뛸듯이 기뻐했다"고 보도했다.

마돈나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딸 루어드스의 아버지로 딸이 출생한 직후 헤어진 트레이너 카를로스 리언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