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들이 "88올림픽"을 서울에서 벌어진 가장 기념비적인 사건으로
꼽았다.

이는 서울시가 인터넷 홈페이지 "서울포커스"를 방문한 네티즌 6천1백78명
을 대상으로한 여론조사에서 밝혀졌다.

1900년부터 1999년까지 1백년동안 서울에서 일어난 기념비적 사건을 묻는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의 26.4%가 88올림픽을 가장 기념비적인 사건으로
선정한 것.

또 8.15광복과 86아시안게임이 각각 10.2%와 5%의 지지율로 기념비적 사건
2, 3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3.1운동과 총독부 건물 해체, 김대중 정부 출범, 서울수복 등이 10
위 안에 들었고, 마이클잭슨 공연(16위)과 황영조 올림픽 마라톤 제패(17위)
등을 꼽은 의견도 적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이번 조사에는 연령별로 20대 62%, 30대 22% 등 젊은층이, 지역별로는 서울
시민 49%, 경기도민 14% 등 수도권지역 주민들이 다수 참여했다.

< 남궁덕 기자 nkduk@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19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