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첫날인 27일은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전 한때 전국에 눈발이
날리겠다.

눈의 양은 그리 많지 않겠으나 승용차를 이용하는 귀성객들은 만일에
대비해 체인 등 안전장구를 갖추는 게 좋겠다.

아침기온은 서울 영하5도, 광주 영하3도 등 전국이 평년보다 1~2도 높은
영하10~영하1도의 분포를 보이겠고 낮기온도 영하1~영상8도로 올라가겠다.

또 설날인 28일은 남서쪽에서 접근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에 눈 또는
비가 오겠으며 아침기온은 서울 영하3도 등 영하9~영상2도로 포근할
전망이다.

그러나 서해 및 남해를 중심으로 물결이 2~4m로 일면서 폭풍특보가
내려지겠으며 연휴 마지막날인 29일까지 뱃길 사정이 좋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 김재창 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8년 1월 27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