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003년까지 원주~강릉간 철도가 신설되고 경춘선이 복선화되는 등
6개 철도노선이 신설되거나 복선화된다.

철도청은 이를위해 올해중 기본설계에 나서기로 했다.

김경회철도청장은 29일 "주요 간선 철도망의 재배치및 개량사업에 본격
나서기로 했다"며 "우선 이들 노선의 신설 및 개량에 나서기로 했다"고 발
표했다.

철도청은 원주~강릉간 1백20km 구간에 철도를 신설키로 하고 올해 50억원
의 예산으로 기본설계에 나서기로 했다.

<남궁 덕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3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