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원주시는 올해 3백96억원을 들여 농수산물 도매시장과근로자 종합
복지회관을 건립키로 했다.

9일 시에 따르면 지난 1일 원주시와 원주군을 합친 통합원주시가 탄생함
에 따라 지역발전사업의 하나로 3백12억원의 예산을 들여 올상반기에 무실
동 송삼마을 중앙고속도로 인터체인지 부근에 연면적 7만7천5백17 규모의
농수산물 도매시장건설공사를 착공,오는 97년까지 완공키로 했다.

또 84억원의 예산을 들여 오는 6월부터 96년까지 우산동 시유지에 연면적
6천6백 규모의 근로자 종합복지회관을 세우기로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월 1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