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2회 한.중.일 주니어 종합경기대회가 26일 제주시와 서귀포시 일원에서
개막돼 3개국 선수와 임원등 6백50여명이 3일동안 축구.럭비.핸드볼.농구.
테니스.정구.배드민턴.탁구.육상 등 9개 종목에서 기량을 겨루며 친선을 도
모하게 된다.

18세 미만 고교생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에서 우리나라는 1진 1백85명과 2
진 1백66명등 2개팀을 출전시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