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남대문경찰서는 15일 잠을 못자게 한다는 이유로 애인을 건물 옥상
에서 떨어뜨려 숨지게한 황호석씨(21.빌딩 관리인. 서울 용산구 서계동)에
대해 살인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경찰에 따르면 황씨는 이날 오전 0시20분께 자신이 야간 관리인으로 일하
는 서울 중구 중림동 B빌딩 7층 옥상 숙소에서 애인 한모양(21)과 함께 잠
을 자려다 한양이 "왜 잠만 자려하느냐"면서 잠을 못자게 하자 이에 격분,
"자지 않으려면 집에 가라"며 시비가 붙어 한양을 옥상에서 20여m 아래 콘
크리트바닥으로 밀어 떨어뜨려숨지게 한 혐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