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부천시의회는 1일 제30회 임시회를 열어 양오석의원(57.괴안동)을
제3대 의장으로 선출했다.

재적의원 43명 가운데 41명이 출석한 이날 의장 선거에서 2차투표까지 거
쳐 22표를 얻은 양의원이 의장으로 선출됐다.

신임 양의장은 이강진 전의장(47)의 잔여임기인 내년 6월까지 11개월동안
의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시의회는 간통사건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이 전의장의 사퇴서를 이날 처리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