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톨리 비쇼베츠 축구대표팀감독(47.우크라이나)이 축구협회
와정식 계약을 체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기술위원회에서 국가대표 감독으로 내정한
비쇼베츠 전대표팀 기술고문과 오는 96년8월12일까지 2년동안
국가대표 감독으로 정식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김정남 전무이
사가 발표 했다.

비쇼베츠와의 계약내용은 본인의 요청에 따라 정확한 액수가 알
려지지 않고 있으나 계약금 15만달러(1억2천만원)에 월 2만달러
(한화 1천6백만원)선의 파격적인 수준으로 알려지고 있다.

비쇼베츠감독은 2년간 국가대표 감독으로 활동하되 국가대표 1
진외에도 올림픽대표팀까지 관장한다.

그는 또 대표팀 지도외에 한국축구발전 계획을 조언하고 국내지
도자들에 대한강습,해외정보를 수집 분석하게 된다.

한편 비쇼베츠감독은 이날 오후 타워호텔에서 열린 기술위원회에
참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