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성당은 27일 성당구내에서 농성중인 서울지하철 노조측에" 즉각 철수
할 것"을 공식 요청했다.

명동성당 사제단과 사목협의회는 이날 "지하철노조 파업과 명동 성당 점거
농성에 대한 입장"이란 성명을 내고 "성당을 무단점거하고 있는 지하철 노
조측은 성당이 본래의 목적인 기도하는 장소로 사용될 수 있도록 즉시 철수
해달라"고 노조측에 요구했다.

성당측은 성명에서 "그동안 명동성당은 노조측에 대해 철수를 권고하는 한
편 평화적 해결을 위해 노사간의 대화도 주선해 보았으나 아무런 해결의 기
미가 보이지 않아 애석하게 생각한다"며 "지하철노조와 서울지하철공사는
대화를 통해 해결의 실마리를 찾고 사태를 평화롭게 해결,시민의 발인 지하
철을 시민에게 돌려달라"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