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훈 철도청장은 27일 지난 23일 철도파업을 일으킨 전국기관차협의회
에 대해 해산을 명령했다.

최청장은 이날 오전 ''철도정상화방안''에 관한 기자회견을 갖고 전기협
에 대한 철도청의 공식입장을 밝히면서 "그동안 전기협은 기관차 종사
자들의 순수 친목단체로 간주했으나 밖으로는 근로조건 개선을 내걸고
안으로는 철도를 어렵게 만들려는 불순한 의도를 품은 단체로 드로났다"
고 밝혔다

최청장은 이에따라 "앞으로 전기협은 철도청과 무관할뿐더러 전기협과
의 어떤 대화나 타협도 없을 것이며 전기협에 가담하거나 회비를 내는
등의 행위를 하는 철도종사자는 철도에 위해를 가하는 세력으로 보고
적절한 인사조치를 취할생각"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