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3시께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38휴게소옆 수산물직판장에서
이 마을에 사는 강모군(18.주문진 모고 2년)이 황재훈씨(19.K직업훈련
원생.동해시 천곡동)를 흉기로 찌른뒤 함께 데이트중인 김모양(17.K훈
련원생)을 인근 야산으로 끌고가 성폭행하고 달아났다.

김양에 따르면 이날 황씨와 데이트를 하고 있는데 갑자기 강군이 나타
나 깨진 병으로 황씨를 찌른뒤 자신을 인근 야산으로 끌고 가 성폭행했
다는 것.
황씨는 중상을 입고 강릉동인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있다.
경찰은 현북면 중광정리 강군의 거주지에 형사대를 배치하고 사건현장
주변을 수색하는등 강군의 행방을 쫓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