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3사와 EBSTV는 18일 불기 2538년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다큐,영화,
기념공연등 다채로운 특집프로들을 마련한다.
MBCTV는 지난해 11월 입적한 성철스님의 수행장소를 TV에 최초공개하는
"성철 큰스님을 말한다"를 기획, 특히 눈길을 끈다.
성철스님의 일대기를 10명의 직계제자의 눈을 통해 조명해보는 이프로에
서는 지금까지 한번도 TV에 공개된 적이 없었던 해인사의 선원와 함께 송
광사,그리고 성철 스님의 유명한 수행방법인 장좌불와가 처음 시작됐던 경
북문경의 고찰 대승사 선방이 소개된다.
이 밖에도 MBCTV는 사랑을 이루지 못한 남녀가 불교에 귀의해 정신적교류
를 나누는 모습을 아름답게 그린 "우담 바라",중생의 아들로 태어난 출가한
목련존자의 이야기를 다룬 "신목련 구모"등 2편의 특선영화도 방영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