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부는 25일 과천선 지하철의 잇단 사고에 대한 책임을 물어 최훈철도청
장과 김경회철도청차장을 엄중경고하고 최정혁철도청차량국장과 최종옥전기
차량과장등 2명을 해임하는등 모두 33명을 무더기 문책했다.

교통부는 또 지난 22일 밤 발생한 서울영등포역 구내 열차추돌 사건과 관
련, 김건중서울제어사무소 소장등 2명을 직위해제했다
문책내용에 따르면 *김영기 서울지방철도청장은 직위해제 *홍성관 차량국
장과 표승준 전기차과장은 중징계 *홍경량 운수국장과 홍세범 전기국장등
4명은 인사조치 *정용철 전철과장등 22명을 경고조치했다.

또 영등포역 구내 추동사고와 관련, 영등포역 구내전차신호기공사를 맡은
(주)삼전건설(대표 조호길)에 대해서는 앞으로 철도청 발주공사 참여를 금
지토록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