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청소년들에게 선풍적 인기를 끌고 있는 가수 김건모(27)씨의
라이브 콘서트가 열린 1일 공연장인 서울 송파구 오륜동 올림픽 체조경기
장에는 1만여명의 10대 팬들이 몰려들어 이 일대 버스정류장과 지하철역
이 큰 혼잡을 이루었다.
공연장 부근의 지하철 2호선 성내역과 근처 도로는 공연시작 시간인 오
후 6시를 3시간여 앞둔 오후 3시께부터 크게 붐비기 시작했으며, 특히 공
연이 끝난 오후 8시30분께에는 관객이 한꺼번에 빠져 나오는 바람에 이
일대에 극심한 혼잡이 빚어졌다.
공연 주최쪽은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행사진행 요원 5백여명으로 무대
와 관람석 사이에 인간장벽을 쌓았으며 경찰도 전경 5개 중대 6백여명을
관람석 곳곳에 배치해 별다른 불상사는 일어나지 않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