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지검 밀양지청 우병우 검사는 군수재직시절에 업자로부터 1천만원의
뇌물을 받은 경남도 농산국장 이병하씨(55)를 뇌물수수등 혐의로 5일 구속
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창녕군수 재직시절인 지난 92년 3월 하순 창녕군 성
산면 우천리 3-1일대에서 골재채취업을 하던 (주)수성실업 현장소장 박용운
씨(47)로부터 골재채취기간을 연장해달라는 부탁과 함께 1백만원을 받는
등 같은해 8월까지 모두 7차례에 걸쳐 1천만원을 받은 혐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