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바이오 기업들을 담당합니다

김우섭 기자

전체 기간
  • 미완으로 끝난 헬릭스미스 소액주주 반란…경영진 교체 실패

    미완으로 끝난 헬릭스미스 소액주주 반란…경영진 교체 실패

    헬릭스미스 경영권을 놓고 소액주주들과 벌인 표 대결에서 사측이 웃었다. ‘한국 바이오 1세대’로 꼽히는 김선영 헬릭스미스 대표가 지휘봉을 지켰다. 경영진 해임을 추진했던 소액주주연대 측이 내건 안 중 정관변경과 이사 일부 선임안만 가결됐다. 헬릭스미스는 14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에 있는 헬릭스미스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진행했다. 소액주주들의 요구로 열린 이번 임시주주총회에선 △정관변경 △김 대표를 포함한 사내&middo...

  • 반도체 검사장비 업체 '아이텍', 녹십자와 모더나 백신 수송 나선다

    반도체 검사장비 업체 '아이텍', 녹십자와 모더나 백신 수송 나선다

    반도체칩 테스트 등 후공정 전문 회사 아이텍이 GC녹십자와 손을 잡고 모더나의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 수송에 나선다. 정보기술(IT)을 활용해 위치 추적, 정온(定溫) 보관 등 백신 유통 전 과정의 관리를 맡는다. 13일 백신업계에 따르면 아이텍의 자회사 동우텍은 녹십자의 모더나 백신 운송 과정에서 백신의 실시간 추적이 가능한 콜드체인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 최근 진행된 모더나 1차 유통에서 해당 시스템이 가동된 것으로 알려졌다. ...

  •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중증 악화율 70% 줄였다

    셀트리온이 코로나19 치료제인 ‘렉키로나’를 맞으면 중증으로 악화할 확률이 70% 정도 줄어든다고 13일 발표했다. 셀트리온은 지난 12일 ‘제31차 유럽 임상미생물학 및 감염질환학회’(ECCMID)에서 이 같은 내용의 렉키로나 임상 3상 결과를 보고했다. ECCMID는 감염병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학회 중 하나다.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번 발표는 경증 및 중등증 코로...

  • '여름철 불청객' 대상포진…"하루 20분 햇볕 쬐세요"

    '여름철 불청객' 대상포진…"하루 20분 햇볕 쬐세요"

    무더운 여름이 오면 면역력이 떨어지는 사람이 많다. 숨어 있던 수두 바이러스가 면역력이 떨어진 틈을 타 활성화되면서 대상포진 환자가 늘어난다. 높은 습도로 인해 각종 세균과 곰팡이가 번식하면서 식중독이나 장출혈성 대장균 감염 가능성도 높아진다. 코로나19로 병원 가는 게 무서워진 요즘, 여름철에 주의해야 할 건강 수칙이 무엇인지, 질환을 어떻게 예방해야 하는지 알아봤다. 여름에 늘어나는 대상포진 대상포진은 주로 여름에 많이 생긴다. 특히 7...

  • 아이텍, 녹십자와 손잡고 mRNA 백신 운송 나선다

    아이텍, 녹십자와 손잡고 mRNA 백신 운송 나선다

    반도체칩 테스트 등 후공정 전문 회사 아이텍이 GC녹십자와 손을 잡고 모더나의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 수송에 나선다. 정보기술(IT) 기술을 활용해 위치 추적과 정온(定溫) 보관 등 백신 유통 전 과정 관리를 맡는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텍의 자회사 동우텍은 녹십자의 모더나 백신 운송 과정에서 실시간 추적이 가능한 저온유통(콜드체인)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 최근 진행된 모더나 1차 유통에서 이 시스템이 가동된 것으로 알려졌다....

  • 녹십자·콜마 합세…mRNA 보호막 기술전쟁

    녹십자·콜마 합세…mRNA 보호막 기술전쟁

    한국 제약·바이오기업들이 메신저 리보핵산(mRNA) 물질을 보자기처럼 감싸 세포 안으로 전달해주는 지질나노입자(LNP) 기술 확보에 너도나도 뛰어들고 있다. 미국과 독일 회사들의 특허를 피해 독자적으로 기술력을 확보한다면 신약 개발만큼이나 큰 수익을 올릴 수 있다는 판단 때문이다. 공동 연구 계약 잇달아 한국콜마홀딩스는 바이오벤처 인핸스드바이오와 LNP 공동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콜마홀딩스는 LNP 기술을...

  • 셀트리온-삼성바이오에피스, 바이오시밀러 유럽시장 '청신호'

    영국 정부가 가벼운 증상의 류머티즘 관절염 환자에게도 바이오의약품 사용에 대한 보험 급여를 지급하기로 했다. 그동안 영국은 보험 재정 부족을 이유로 중증 환자에게만 보험 급여를 지급했다.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 등 류머티즘 관절염을 치료하는 바이오의약품 복제약(바이오시밀러) 생산 회사들이 연간 수백억원의 매출을 더 올릴 수 있을 전망이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영국 국립보건임상연구소(NICE)는 최근 경증 류머티즘 관절염 환자가 바이오의약...

  • 델타변이 퍼지는데…일상 회복 조급증에 '방역둑 붕괴' 자초한 정부

    델타변이 퍼지는데…일상 회복 조급증에 '방역둑 붕괴' 자초한 정부

    “예방접종이 빠르게 진행되면서 코로나19 위험도는 점차 줄어들고 있다.” 전염성이 강한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번지고 있던 지난달 20일. 김부겸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해 “방역과 일상의 균형점을 찾자”며 이같이 말했다. 열흘 뒤엔 완화된 방역 조치를 시행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영국 독일 등이 입국 제한 조치 등 방역의 끈을 조이는 상황에...

  • 진단키트 7억개…삼바보다 7배 더 번 SD바이오센서

    진단키트 7억개…삼바보다 7배 더 번 SD바이오센서

    평범한 진단업체였던 SD바이오센서를 ‘한국에서 가장 돈 잘 버는 바이오 기업’으로 올려세운 건 코로나19였다. 2019년 729억원이던 매출은 지난해 1조6861억원으로 23배 뛰었고, 영업이익은 15억원에서 7382억원으로 492배 점프했다. 상승세는 올 들어 더 가팔라졌다. 1분기(매출 1조1791억원, 영업이익 5763억원)에만 작년 연간 실적의 70%가량을 달성했다. 1분기 영업이익은 ‘바이오 대장주&r...

  • 아이진, 국내 첫 mRNA백신 임상

    메신저 리보핵산(mRNA) 코로나19 백신 개발 업체 아이진이 한국 기업으로는 처음 mRNA 백신 임상 절차에 들어간다. 아이진은 코로나19 백신 ‘EG-COVID’의 국내 임상 1·2a상 시험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이번 임상에서 아이진은 백신 안전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한다. 백신 투여 후 항체 형성 등 면역 반응이 얼마나 나오는지도 확인한다. 아이진은 이번 임상을 두 단계로 나...

  • 셀트리온·삼바 '투톱'…레고켐바이오 '라이징 스타'

    대한민국 혁신 기업엔 바이오 대표 주자도 다수 포함됐다.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부터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CMO), 신약 개발 등 ‘전공’은 다르지만 각자만의 기술력을 보유한 회사들이 선택을 받았다. 설문에 응답한 바이오업계 최고경영자(CEO)들은 셀트리온을 산업 내 최고 혁신기업으로 꼽았다. 23명의 CEO 중 5명이 1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2순위에 이름을 올린 CEO도 3명이었다. 셀트리온은 세계에서 처음...

  • 토종 mRNA 코로나 백신 만든다

    토종 mRNA 코로나 백신 만든다

    ‘토종’ 메신저 리보핵산(mRNA)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하기 위해 한미약품과 GC녹십자, 에스티팜이 손을 잡았다. 이들은 원료 생산과 백신 제조, 원액을 주사기에 담는 완제 과정 등 mRNA 백신 생산 전 과정을 분담한다. 보건복지부와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한미약품과 녹십자, 에스티팜 등으로 구성된 ‘차세대 mRNA 백신 플랫폼 기술 컨소시엄’을 결성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컨소시엄은 오는 11~12...

  • HK이노엔, 위식도 역류질환 주사제  中에 기술수출

    HK이노엔, 위식도 역류질환 주사제 中에 기술수출

    HK이노엔이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신약 케이캡(사진)을 알약에 이어 주사제까지 중국에 기술수출했다. 알약보다 주사제를 선호하는 중국 시장의 특성을 반영한 두 번째 기술수출이다. HK이노엔은 중국 소화기 질환 치료제 전문기업인 뤄신에 케이캡 주사제 기술을 기술수출했다고 28일 발표했다. 계약 규모는 공개하지 않았다. HK이노엔은 뤄신에 알약 제형으로 2015년 9500만달러 규모의 기술수출을 한 바 있다. HK이노엔은 뤄신으로부터 기술료와 ...

  • [CEO가 만난 CEO] “임상 실패 두 번은 없다”… 혁신신약 성공스토리 쓰는 올리패스

    [CEO가 만난 CEO] “임상 실패 두 번은 없다”… 혁신신약 성공스토리 쓰는 올리패스

    “미국 모더나처럼 혁신신약 플랫폼으로 임상에 들어간 한국 기업은 올리패스를 제외하곤 없습니다. 회사의 본 실력을 보여주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을 겁니다.” 바이오업계 대표 마당발이자 될성부른 떡잎을 가장 잘 알아본다는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리보핵산(RNA) 치료제 개발 회사 올리패스를 이같이 평가했다. 약 15년 이상 관계를 맺어온 이 대표가 정신 올리패스 대표에게 궁금한 점은 뭘까. 이들의 대화를 글...

  • [해외 바이오 기업] 의료용 로봇·코로나 백신으로 영역 확장 중인 존슨앤드존슨

    [해외 바이오 기업] 의료용 로봇·코로나 백신으로 영역 확장 중인 존슨앤드존슨

    1944년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전 세계 매출 1위 헬스케어 회사, 존슨앤드존슨(J&J). 현재 의료용 로봇 부문으로도 사업을 확장 중이다. 존슨앤드존슨은 설립 초기 의료용 붕대, 거즈에서 시작해 진통제 타이레놀과 항알레르기제 지르텍, 반창고 밴드에이드, 콘택트렌즈 아큐브 등 다양한 블록버스터 제품을 내놓은 세계 1위 제약회사다. 사업 부문은 의약품과 의료기기, 소비자 건강 부문으로 나뉜다. 지난해 매출액 825억 달러(약 90조8...

  • 치과 방문 늘자…임플란트 수출도 '껑충'

    치과 방문 늘자…임플란트 수출도 '껑충'

    코로나19로 주춤했던 병원 방문이 다시 늘면서 치과·정형외과 관련 의료기기를 만드는 회사의 실적이 좋아지고 있다. 2분기 들어선 수출이 전년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난 기업도 속출하고 있다. 지난달 수출 700% 늘어 23일 관세청에 따르면 지난달 임플란트 수출은 4098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65.9% 늘었다. 3월 4924만달러로 월별 기준 최대 수출액을 기록한 데 이어 4월 역시 전년 동기 대비 307.2% 늘어난 3885만...

  • [해외 바이오 기업] 프로탁 분야 선두주자 아비나스

    [해외 바이오 기업] 프로탁 분야 선두주자 아비나스

    아비나스는 프로탁(PROTAC)을 활용한 파이프라인으로 나스닥에 상장한 최초의 기업이다. 프로탁은 저분자 약물의 일종으로 질병 관련 표적단백질에 단백질 분해 유도효소를 가까이 붙이는 작용기전을 갖고 있다. 특정 질병 단백질을 ‘분해’하는 데 주안점을 둔 새로운 약물 작용 원리다. 프로탁 개념 알린 크루즈 교수가 창업 프로탁(PROTAC·Proteolysis Targeting Chimera)에 대한 개념은 크...

  • 씨젠 "학교·공항 등에서 코로나 원스톱 진단"

    씨젠 "학교·공항 등에서 코로나 원스톱 진단"

    씨젠이 병원을 거치지 않고 현장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체 채취와 확진 판정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이동형 검사실을 개발했다. 의료 인프라가 부족한 아프리카 등에 한국의 진단 시스템을 통째로 수출할 길이 열린 셈이다. PCR 검사, 3시간 반 만에 처리 씨젠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국제무역전시관에서 열리고 있는 ‘메드랩 미들 이스트’에서 이동형 현장 검사실을 처음으로 선보였다고 22일 발표했다. 21일(현지시간...

  • 러시아 1회 접종용 백신, 국내 CMO업체서 생산

    러시아 1회 접종용 백신, 국내 CMO업체서 생산

    국내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CMO) 업체들이 한 번 접종으로 예방 효과를 보는 러시아의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라이트’ 위탁생산에 나설 예정이다. 당초 2회 접종이 필요한 ‘스푸트니크V’를 생산할 것으로 점쳐졌으나 생산 편의성 등을 고려해 제품을 변경한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코러스와 바이넥스, 이수앱지스 등은 스푸트니크V가 아니라 스푸트니크 라이트 생산을 준비 중인 것으...

  • 백신 주문 쇄도…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 증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세계에서 쏟아지는 코로나19 백신 위탁계약(CMO) 주문을 맞추기 위해 경북 안동에 제2 백신 공장을 짓기로 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21일 경상북도, 안동시 등과 공장 부지 매입 및 설비 증설 내용을 담은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총 투자 금액은 약 1500억원이다. 이 회사는 우선 노바백스와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을 생산하고 있는 L하우스 백신센터에 백신 제조 설비를 추가로 들여오기로 했다. 메신저 리보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