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채선희

전체 기간
  • 맥도날드, 방탄소년단이 좋아하는 'BTS 메뉴' 선보인다

    맥도날드, 방탄소년단이 좋아하는 'BTS 메뉴' 선보인다

    미국의 대형 패스트푸드 업체 맥도날드가 세계적인 사랑을 받는 K팝스타 방탄소년단(BTS)과 손을 잡았다. 19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맥도날드는 6개 대륙 49개 나라에서 'BTS 세트 메뉴'(BTS MEAL)를 출시한다. 내달 미국 등 11개 나라에서 먼저 선보인 뒤 6개 대륙 49개 나라로 판매를 확대할 예정이다. 메뉴는 5월 26일부터 6월 20일까지 한정판으로 판매된다. 'BTS 세트'는 방탄소년단이 ...

  • 코로나19 장기화에 골프장 호황…영업이익률 '사상최고'

    코로나19 장기화에 골프장 호황…영업이익률 '사상최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로 실외 스포츠가 인기를 끌고 있다. 호황을 맞은 골프장은 지난해 사상 최고 수준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20일 한국레저산업연구소가 금융감독원에 제출된 국내 골프장의 감사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257개 골프장의 지난해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31.6%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2009년 24.1% 이후 사상 최고치다. 골프장 영업이익률은 2009년부터 2018년까지 20%가 되지 않았다. 이후 2019년...

  • 윤석열, 양자대결 지지율 '50%'에 관련주 급등…크라운제과우 上

    윤석열, 양자대결 지지율 '50%'에 관련주 급등…크라운제과우 上

    윤석열 전 검찰총장 관련주가 들썩이고 있다. 윤 전 총장이 여권 대선주자들과의 양자대결에서 '50%'를 웃도는 지지율을 나타냈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나오면서 주가를 밀어올린 것으로 풀이된다. 19일 오전 10시17분 현재 크라운제과우(우선주)는 전 거래일보다 5450원(29.78%) 오른 2만3750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16일에 이어 2거래일 연속 상한가다. 같은 시간 크라운제과는 14% 넘게 급등 중이다. 크라운제과는 윤...

  • 브라질, 변이 코로나 확산에 임신부 사망↑ "임신 계획 미뤄야"

    올해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사망하는 임신부와 산모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올해 들어 임신부·산모 코로나19 사망자 주간 평균치는 지난해보다 배 이상 많았다.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코로나19로 사망한 임신부·산모는 453명으로, 주간 평균치는 10.5명이었다. 그러나 올해 들어서는 지난 7일까지 289명이 사망해 주간 평균치가 22.2명으로 ...

  • '엄마 출근·아빠는 집'…지난달 남성 육아 인구 '역대 최다'

    '엄마 출근·아빠는 집'…지난달 남성 육아 인구 '역대 최다'

    육아를 도맡는 젊은 아빠들이 급증하고 있다. 19일 국가통계포털(KOSIS)에 따르면 지난달 비경제활동인구(만 15세 이상 인구 중 취업자도 아니고 구직 활동도 하지 않는 사람) 가운데 육아를 전담한 남성은 1만3000명에 달했다. 전년보다 6000명 늘어난 수준으로, 관련 통계 조회가 가능한 1999년 이래 최다치다. 증가 폭도 2018년 3월(6000명) 이후 가장 컸다. 초등학교 입학 전인 미취학 아동을 돌보기 위해 집에 있는 남성이 ...

  • IMF "중남미, 코로나 충격에 경제회복 더뎌…불평등도 심화"

    국제통화기금(IMF)이 중남미 경제가 다른 신흥국보다 회복이 더디게 진행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IMF는 15일(현지시간) 보고서를 통해 중남미·카리브해 지역의 1인당 국민소득이 2024년에야 팬데믹 이전 수준을 회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여전히 코로나19 확산세가 심한 중남미 지역은 지난해 평균 경제 성장률이 마이너스(-)7%에 머물렀다. 이는 작년 전 세계 평균 경제 성장률인 -3.3%보다 훨씬 낮은 수준이다. IMF는 중남미...

  • 이스라엘, 빠른 백신 접종 덕에 마스크 벗는다…"집단면역 근접"

    이스라엘, 빠른 백신 접종 덕에 마스크 벗는다…"집단면역 근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고 빠르게 접종을 진행했던 이스라엘이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기로 했다. 15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율리 에델스타인 이스라엘 보건부 장관은 오는 18일(이하 현지시간)부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에델스타인 장관은 "이제 실외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필요가 없어졌다"며 "다만 실내에서는 계속 마스크 착용 의무가 적용된다&qu...

  • '3200' 향하는 코스피, 몸집은 '사상최대'…일등공신 누구?

    '3200' 향하는 코스피, 몸집은 '사상최대'…일등공신 누구?

    3000선에 머물던 코스피지수가 3200선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개인이 밀고 외국인이 끌어가는 모양새다. 유가증권시장 몸집은 이미 사상 최대 규모로 늘어났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코스피는 전장대비 0.42% 오른 3182.38에 상승 마감했다. 유가증권시장 상장종목의 시가총액은 총 2220조7000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새로 썼다. 앞서 역대 최대치였던 지난 1월 25일 2212조1000억원보다 8조 가량 늘어난 수준이다. 당...

  • 봉준호 "아시안 증오범죄, 두렵지만 미 영화인들이 맞서야"

    봉준호 "아시안 증오범죄, 두렵지만 미 영화인들이 맞서야"

    영화 '기생충'으로 미국 아카데미상 4관왕을 차지했던 봉준호 감독이 미국 영화인들을 향해 "아시안 증오범죄 문제에 두려워 말고 맞서달라"고 당부했다. 13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봉 감독은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주 채프먼 대학의 영화·미디어 예술 칼리지가 마련한 온라인 마스터클래스 수업에 객원 강사로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 봉 감독은 "아시아계 미국인들에 대한 증오 범죄, '흑...

  • IMF "韓 노령화 따른 부채 급증 경계…지출 계획 세워야"

    IMF "韓 노령화 따른 부채 급증 경계…지출 계획 세워야"

    국제통화기금(IMF)이 한국의 인구감소 및 노령화에 따른 부채 부담을 우려하며 급증하지 않도록 경계해야 한다고 밝혔다. 13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안드레아스 바우어 IMF 아태국 부국장보 및 한국 미션단장은 "한국은 향후 지출 계획을 면밀히 생각해봐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바우어 단장은 "한국의 강력한 펀더멘털은 당분간 부채 관리를 할 수 있게 하겠지만 노령화와 관련된 의료비, 기타 부채는 우려스럽다&qu...

  • WTI 장중 60달러 넘어…중동 긴장 재고조에 유가 상승

    WTI 장중 60달러 넘어…중동 긴장 재고조에 유가 상승

    국제유가가 상승했다. 사우디아라비아의 정유시설이 공격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는 등 지정학적 우려가 커진 점이 유가 상승을 이끌었다. 12일(미 동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5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장 대비 0.38달러(0.6%) 상승한 배럴당 59.70달러에 장을 마쳤다. 유가는 장중 배럴당 60.77달러까지 고점을 높였으나 장 후반 상승폭을 줄였다. 예멘의 후티 반군이 사우디아라비아 내 정유시설을 공격했다는 소식이 전해지...

  • '일확천금'을 꿈꾸며…작년 허리띠 꽉 졸라맸지만 복권은 샀다

    '일확천금'을 꿈꾸며…작년 허리띠 꽉 졸라맸지만 복권은 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해 가계 소비지출이 사상 최고 감소율을 기록했지만 복권 소비는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국가통계포털(KOSIS)에 따르면 지난해 가계의 월평균 복권 지출 금액은 590원으로 전년 대비 7.2% 늘었다. 이 금액은 복권을 사지 않는 가구를 포함한 전체 표본가구의 복권 구매 금액을 평균해 산출한 것이다. 실제 가구별 복권 구매 금액과는 다르지만 전년 대비 비교가 가능하다. 반면 해당 기...

  • '보복소비' 활활…3월 카드 승인액 코로나 이후 최대

    '보복소비' 활활…3월 카드 승인액 코로나 이후 최대

    지난달 카드승인액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오프라인 카드승인액이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이면서 억눌렸던 소비심리가 다시 타오른 모습이다. 12일 박광온 더불어민주당이 의원실이 분석한 신한카드 자료에 따르면 3월 카드승인액은 13조5072억원으로 전년(11조5903억원)보다 16.5% 증가했다. 증가율은 코로나19가 확산한 이후 가장 큰 폭의 증가율이다. 올해 1...

  • '홈런왕'이 불륜 상대에게 보낸 편지, 2억3000만원에 팔려

    '홈런왕'이 불륜 상대에게 보낸 편지, 2억3000만원에 팔려

    미국 프로야구 사상 가장 인기가 많았던 '홈런왕' 베이비 루스의 편지가 경매에서 20만1851달러(약 2억3000만원)에 팔렸다. 9일 미국 매체 CBS에 따르면 경매에서 낙찰된 편지는 베이비 루스가 불륜 상대였던 넬 윌슨에게 쓴 편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CBS는 "루스는 편지로 몰래 만날 장소와 일자를 전달했다"고 소개했다. 또한 "당시 루스는 아내인 헬렌 우드퍼드가 윌슨의 존재를 알게 되는 상황을...

  • 오늘 확진자 600명대 중후반 예상…정부 '핀셋방역' 나설 듯

    오늘 확진자 600명대 중후반 예상…정부 '핀셋방역' 나설 듯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증가하면서 '4차 대유행'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대규모 집단감염 사례를 통해 확진자가 꾸준히 늘고 있는데다 실내체육시설 등에서 크고 작은 감염이 잇따르면서 신규 확진자는 불과 1주일만에 700명선까지 도달했다. 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700명을 기록했다. 확진자가 700명대를 기록한 건 지난 1월5...

  • 김종인, 10개월 만에 퇴임…국민의당 '합당' 급물살타나

    김종인, 10개월 만에 퇴임…국민의당 '합당' 급물살타나

    '대선 전초전' 격인 4·7 재·보궐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국민의힘이 '포스트 재보선' 전략짜기에 돌입한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직을 내려놓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합당'과 관련한 입장을 표명할 전망이다. 8일 오전 김 위원장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퇴임 소감을 밝힐 예정이다. 지난해 6월 취임한 지 10개월 만이다. 김 위원장은 회견 직후 의원총회에 참석해 당 ...

  • 비트코인 덕에 '잭팟'…케이뱅크, 수신고 10조 돌파

    비트코인 덕에 '잭팟'…케이뱅크, 수신고 10조 돌파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4주년'을 맞아 고객 수가 400만을 돌파한 데 이어 수신 잔액은 10조원을 넘어섰다. 영업이 재개된 지 9개월 만에 수신고가 5배 이상 급증했다. 영업 재개 직전인 작년 6월말 기준 수신잔액이 약 1조8천500억원에 불과했던 케이뱅크는 영업 재개 9개월 만에 수신고가 5배 이상으로 늘어나며 시장에서 빠르게 입지를 다지고 있다. 7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말 8조7200억원...

  • 주요 IB, 한국 성장률 넉달 연속 올려…올해 3.8% 성장 전망

    주요 IB, 한국 성장률 넉달 연속 올려…올해 3.8% 성장 전망

    세계 주요 투자은행(IB)들이 한국의 올해 경제성장률을 넉 달 연속 상향 조정하며, 올해 3.8%를 기록할 것으로 관측했다. 6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올해 3월 말 현재 바클레이즈,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BoA-ML), 씨티, 크레디트스위스, 골드만삭스, JP모건, HSBC, 노무라, UBS 등 해외 IB 9곳이 전망한 올해 한국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평균 3.8%다. 이는 2월 말 집계 때보다 0.2%포인트(p) 높은 수...

  • "가계부채 증가율, 선진국 대비 빨라"…韓 경제 뇌관 우려

    "가계부채 증가율, 선진국 대비 빨라"…韓 경제 뇌관 우려

    한국의 가계부채 수준이 전 세계 주요국보다 빠른 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경기 회복과 함께 금리 상승기에 돌입할 경우 가계부채 문제가 국내 경제에 뇌관이 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5일 조세재정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2분기 기준 한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가계부채 수준은 98.6%를 기록했다. 이는 전 세계 평균인 63.7%, 선진국 평균인 75.3%를 훌쩍 뛰어넘는 수준이다. 증가 속도도 빠르다. 2008년 이후 ...

  • 韓 외환보유액, 한 달만에 14억 달러 줄어든 '4461억달러'

    韓 외환보유액, 한 달만에 14억 달러 줄어든 '4461억달러'

    국내 외환보유액이 사상 최대 기록을 냈던 지난달 대비 약 14억달러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5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3월 말 기준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은 4461억3만달러를 기록했다. '역대 최대'를 기록했던 2월 말(4475억6000만달러)보다 14억3000만달러(약 1조6114억원) 줄었다. 한은은 외환보유액이 줄어든 배경에 대해 미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기타통화 표시 외화자산의 달러화 환산액이 줄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