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한국경제

기자

오현아 기자

전체 기간
  • "연봉 1.5배·주식 1억 줍니다"…토스, 파격 채용

    핀테크 업체 토스는 올해 1분기에 330명을 채용하겠다고 20일 발표했다. 토스, 토스인슈어런스, 토스페이먼츠뿐만 아니라 출범 준비 중인 토스증권과 토스뱅크를 모두 합친 채용 인원이다. 토스증권은 다음달 서비스 시작을 앞두고 있다. 토스뱅크는 오는 7월 영업 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올해 안에 토스와 계열사를 포함한 전체 임직원 수는 1000명을 넘어설 예정이다. 토스는 정규직 입사자에게 최대 전 직장의 1.5배 연봉을 제시하고 1억원 가...

  • "연봉 1.5배, 주식 1억"…300명 대규모 채용 나선 토스

    "연봉 1.5배, 주식 1억"…300명 대규모 채용 나선 토스

    토스가 1분기 대규모 채용을 계획 중이다. 채용이 완료되고 나면 토스 설립 8년 만에 계열사를 포함한 전체 임직원 수가 1000명을 돌파할 전망이다. 토스는 올해 1분기 안에 330명을 채용하겠다고 20일 발표했다. 토스, 토스인슈어런스, 토스페이먼츠뿐만 아니라 출범 준비중인 토스증권과 토스뱅크를 모두 합친 채용인원이다. 토스증권은 다음 달 안에 서비스 시작을 앞두고 있다. 토스뱅크는 7월 영업 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올해 안에 토스와...

  • 카카오뱅크가 '나홀로' 예금 이자 올린 이유

    카카오뱅크가 '나홀로' 예금 이자 올린 이유

    인터넷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가 예·적금 금리를 최대 0.2%포인트 높였다. 최근 주식 빚투(빚내서투자) 열풍으로 신용대출이 늘자 자금 이탈이 가속화했고, 금리를 더 지급하면서 자금 조달에 나선 것이라는 분석이다. 카카오뱅크는 주요 예·적금 금리를 최대 0.2% 포인트 인상했다고 20일 발표했다. 만기 6개월 미만 정기예금은 0.1%포인트, 6개월 이상 예금은 0.2%포인트 금리를 높인다. 기존에 만기 1년 기준 연 1%...

  • 하나원큐, 스타트업과 꾸준히 공동사업…얼굴인식·부동산 리치고 등 결실

    하나원큐, 스타트업과 꾸준히 공동사업…얼굴인식·부동산 리치고 등 결실

    하나원큐 애자일랩은 하나은행의 핀테크 스타트업 발굴 및 육성 프로그램이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핀테크 전 영역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다. 2015년 6월 출범했으며 현재까지 모두 97개의 핀테크 스타트업을 지원했거나 지원 중이다. 1기 출범 당시 하나원큐 애자일랩을 통해 지원하는 기업은 두 곳에 불과했다. 그러나 지난해 6월 21개사를 지원 대상으로 선발하는 등 그 규모를 늘려가고 있다. 하나원큐 애자일랩은 스타트업 육...

  • KB금융,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기부

    KB금융,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기부

    KB금융그룹은 지난 18일 서울 정동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희망 2021 나눔캠페인’에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윤종규 KB금융 회장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이 참석했다.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은 매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하고 있는 성금 모금 캠페인이다. 성금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사용된다. KB금융은 2001년부터 올해까지 20여년동안 계속 참여해 오고 있다. KB금...

  • KB금융,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KB금융,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이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오른쪽)을 만나 ‘희망 2021 나눔캠페인’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 전달식은 지난 18일 서울 정동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렸다. 희망 나눔캠페인은 매년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진행하는 이웃돕기 성금 모금 캠페인이다. KB금융은 2001년부터 올해까지 20여 년 동안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총 1310억원을 기부했다. 지난해에도 100억원 규모의 성금을 전...

  • 희망퇴직으로 1700명 줄이는 은행권...둥지 떠난 젊은층은 핀테크 門 '똑똑'

    희망퇴직으로 1700명 줄이는 은행권...둥지 떠난 젊은층은 핀테크 門 '똑똑'

    연말연초에 시중은행 4곳에서 1700여 명이 명예퇴직을 통해 은행을 떠났다. 일부 젊은 은행원은 빅테크(대형 IT기업), 핀테크 업체의 문을 두드리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디지털·비대면 금융 경쟁이 가속화하면서 금융권 인력 구조가 재편되고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 하나 우리 농협 등 4개 은행에서 명예퇴직으로 떠났거나 이달 안에 짐을 싸는 인원은 1700여 명이다. 명퇴자는 은행별로 전년보다 30~40%가량 ...

  • 새 CEO로 '금융마케팅 高手' 영입한 케이뱅크

    새 CEO로 '금융마케팅 高手' 영입한 케이뱅크

    국내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 새 행장에 서호성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부사장이 내정됐다. 서 내정자는 컨설팅사, 카드사, 증권사, 보험사 등을 두루 거친 금융 전문가다. 모회사인 KT 출신이 아닌 외부인사가 행장에 오르는 첫 사례라는 점에서 금융권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케이뱅크는 지난 15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열어 서 부사장을 차기 행장 후보로 추천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케이뱅크는 2대 이문환 행장이 지난 7일 돌연 사퇴하...

  • 케이뱅크, 3대 은행장에 서호성 한국타이어 부사장 단독 추천

    케이뱅크, 3대 은행장에 서호성 한국타이어 부사장 단독 추천

    케이뱅크가 서호성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부사장(사진)을 3대 은행장 최종 후보로 추천했다. KT출신이 아닌 인사가 케이뱅크 행장으로 추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케이뱅크는 지난 15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열고 서 후보자를 단독 추천했다고 18일 밝혔다. 케이뱅크는 지난 7일 이문환 전 행장이 돌연 사퇴했다. 이후 정운기 부행장이 은행장 직무대행을 맡아왔다. 서 후보자는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카네기멜론대 대학 원에서 MB...

  • 금융사 수장들 'CES 열공'

    금융사 수장들 'CES 열공'

    주요 금융그룹 수장들이 세계 최대 IT·전자 전시회인 CES 2021 행사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빅테크(대형 IT기업)와의 생존 경쟁에 직면하면서 직접 디지털 트렌드를 파악하고 혁신 아이디어를 찾기 위해서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비대면으로 열리는 CES 행사에 지난 11일부터 참석했다. 외부 일정을 줄이고 평소보다 이르게 출근해 CES의 내용을 ‘열공’하고 있다. 조 회장이 C...

  • 예·적금 깨 '황소장' 올라탄 직장인…큰손은 '조심조심' 돈 쟁여놓고 관망

    예·적금 깨 '황소장' 올라탄 직장인…큰손은 '조심조심' 돈 쟁여놓고 관망

    개인투자자의 주식 매수 열기가 대단하다. 이틀간 약 7조원어치를 순매수했다. 돈이 어디서 나오는지 의아할 정도다. ‘빚투(빚내서 투자)’도 가세하고 있지만 시중자금 흐름에 큰 변화가 일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은행 예금이 증시로 움직이기 시작했으며 2040세대가 주도하고 있다. 수익보다 리스크 관리를 더 중시하는 거액자산가들의 뭉칫돈은 아직 관망세가 우세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새해부터 ‘동학개미&rs...

  • 카카오페이 또 '보류'…적격성 심사에 발목잡힌 마이데이터 사업

    카카오페이 또 '보류'…적격성 심사에 발목잡힌 마이데이터 사업

    카카오페이와 네이버파이낸셜 등 빅테크들이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사업에서 암초를 만났다. 마이데이터 신청 회사의 지분을 10% 이상 가진 대주주가 제재를 받거나 소송이 진행 중이면 심사를 중단한다는 현행 규정 때문이다. 마이데이터와 무관한 이유로 마이데이터 사업에 사활을 걸고 있는 금융업계와 빅테크의 발목을 잡는 것이 적절하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10% 이상 주주가 제재를 받으면 심사가 중단된다는 규정도 과도하다는 불만이 나온다. ...

  • 2030 빚내서 주식 뛰어들 때 조용히 지켜보는 강남 부자들

    2030 빚내서 주식 뛰어들 때 조용히 지켜보는 강남 부자들

    새해들어 증시가 유래없는 오름세를 나타나면서 투자 흐름이 세대별로 극명하게 엇갈리고 있다. ‘2040’ 세대는 은행 예·적금을 깨고 전세금 담보 대출까지 끌어 직접 투자에 나선 반면, 중장년 자산가들은 관망세를 이어가고 있다. 연령대에 따라 투자행태가 ‘머니 무브’와 ‘머니 파킹’(잠시 주차하듯 맡겨 놓는 것)으로 나뉜 셈이다. 금융권 일각에선 증시가 조정국면에 진입하...

  • 신한은행, 아동학대예방 근절 위해 '아동보호 긴급출동 차량' 지원

    신한은행, 아동학대예방 근절 위해 '아동보호 긴급출동 차량' 지원

    신한은행은 인천서부 아동보호전문기관에 아동학대예방 및 근절을 위한 긴급출동차량을 지원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아동보호전문기관은 아동복지법 제45조에 따라 지방자치단체의 위탁을 받아 아동보호, 상담치료, 학대예방 등을 담당하는 전문기관이다. 신한은행이 기부한 긴급출동차량은 인천지역 아동의 안전과 보호를 위해 아동보호 전문가들의 신속한 현장출동 및 현장조사, 아동의 심리검사 및 치료, 병원진료 동행 시 사용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l...

  • "자산 절반, 주식형 상품에…달러 ELS·美 회사채도 주목"

    "자산 절반, 주식형 상품에…달러 ELS·美 회사채도 주목"

    대형 은행들을 대표하는 주요 프라이빗뱅커(PB)들이 새해에도 투자시장 호황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산의 50%를 주식형 상품으로 채우라고 권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약속한 경기부양책 등이 글로벌 경기 회복을 이끌 것이란 기대에서다. 주식은 기술과 환경 테마에 관심을 기울이면서도 배당주와 소비주 등까지 아울러서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필요가 있다는 게 PB들의 조언이다. 주식 상승세 쉽게 안 꺾여&he...

  • 은행 PB들 "자산 절반은 주식형 상품에… 최대 변수는 금리"

    은행 PB들 "자산 절반은 주식형 상품에… 최대 변수는 금리"

    대형 은행들을 대표하는 주요 프라이빗뱅커(PB)들이 새해에도 투자 시장 호황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산의 50%를 주식형 상품으로 채우라고 권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약속한 경기부양책 등이 글로벌 경기 회복을 이끌 것이란 기대에서다. 주식은 기술과 환경 테마에 관심을 기울이면서도 배당주와 소비주 등까지 아울러서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필요가 있다는 게 PB들의 조언이다. PB들은 물가상승 속도가 빨라...

  • 우리금융 경영진, 자사주 7만5000주 매입

    우리금융그룹 경영진이 주주 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7만5000주의 우리금융지주 주식을 매입했다. 우리금융은 이원덕 수석부사장을 비롯한 임원 12명이 각각 2000주의 자사주를 사들였다고 8일 공시했다. 다른 임원들도 5만1000주를 매입했다. 이들은 지난 6일 주당 9510~9600원에 주식을 매수했다. 8일 종가는 9910원으로 마무리됐다. 전체 매수 규모는 7억1000만~7억2000만원으로 추정된다. 경영진의 자사주 매입은 주주 가치를 높이...

  • 우리금융 경영진, 자사주 7만5000주 매입

    우리금융 경영진, 자사주 7만5000주 매입

    우리금융그룹은 그룹사 경영진이 기업 및 주주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약 7만 5000주의 우리금융지주 주식을 매입했다고 8일 밝혔다. 우리금융지주 임원 12명이 각각 2000주를 매입 했으며, 다른 그룹 자회사 대표와 경영진도 우리금융지주 주식 매입에 참여했다. 우리금융의 경영진은 지난해에도 자사주를 매입했다. 지난해 8월 권광석 우리은행장을 포함한 주요 자회사 대표와 지주사 및 우리은행 임원 41명이 총 8만주의 자사주를 사들였다. 손태승 ...

  • 이문환 케이뱅크 행장 사임

    이문환 케이뱅크 행장 사임

    이문환 케이뱅크 행장(사진)이 취임 1년 만에 사의를 밝혔다. 케이뱅크는 곧바로 은행장 직무대행체제로 전환하고 이르면 이달 새 행장을 선임할 계획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7일 “이 행장이 건강상의 이유로 사임했다”며 “정운기 부행장이 행장 직무대행을 맡았다”고 밝혔다. 이 행장의 임기는 2022년 3월까지였다. KT에서 기업통신사업본부장, 전략기획실장, 기업사업부문장을 거친 이 행장은 2018년부터 ...

  • 우리은행, AI로 맞춤형 금융상품 추천

    우리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고객행동정보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고객별 맞춤형 상품을 추천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개인별 마케팅’을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기존에 활용했던 고객 인적정보 및 거래정보 등 정형 데이터와 상담내역(음성), 입출금내역(텍스트), 인터넷·스마트뱅킹 이용내역(로그) 등 모든 채널의 비정형 고객행동정보를 AI로 분석해 개인별 최적화된 맞춤형 상품을 추천하는 방식이다. 고객은 영업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