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글로벌 환경 변화 '선제 대응' 위한 'ESG 경영선포식' 개최

동부건설은 변화하는 글로벌 환경에 맞춰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제 53주년 창립기념일을 맞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선포식을 진행하였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열린 ESG 경영선포식에서 허상희 동부건설 부회장은 ‘아름다운 지구촌을 물려주기 위한 지속가능한 녹색건설, 동부건설 Green Construction 2030’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ESG 경영에 적극 동참할 계획을 나타냈다. 이와 함께 ‘환경을 아껴쓰고, 사회와 소통하고, 경영을 투명하게’라는 슬로건도 제시했다.

동부건설은 우선 환경분야(E)에는 환경보호 실천에 앞장서는 녹색 경영 아래 기후변화 대응, 스마트 성장 등을 주요 전략목표로 선정했다. 사회분야(S)에는 사회와 소통하고 헌신하는 나눔경영 실천을 위해 지역사회 기여, 사회인권 배려 등을 전략 목표로 정했다. 지배구조분야(G)에서는 투명하고 청렴한 경영을 통한 윤리경영 강화의 하나로 투명한 기업 운영, 주주권리 보호 등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고 밝혔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ESG경영은 이제 기업 경영에서 빼놓을 수 없는 가치”라며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는 동부건설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창립 53주년을 맞는 동부건설은 공공부문에서 업계 최상위권 수주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국토위 상호협력평가에서 4년 연속 최우수 등급에 선정됐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