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말 준공한 공유주거 ‘에피소드 강남 262’, ‘에피소드 신촌 369’, ‘에피소드 수유 838’ 등
SK디앤디, 오는 3월 개장하는 서울  ‘에피소드’ 강남·신촌·수유점 입주자 모집

(시계 반대 방향으로) 에피소드 강남 262, 에피소드 신촌 369, 에피소드 수유 838 외관.SK디앤디 제공

종합 부동산 기업 SK디앤디(SK D&D)는 주거 브랜드 에피소드의 신규 지점인 ‘에피소드 강남 262’, ‘에피소드 신촌 369’, ‘에피소드 수유 838’의 투어 및 계약 상담을 24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SK디앤디의 주거 브랜드 에피소드는 ‘더 나은 도시 생활’을 위한 주거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2020년 서울 성수 101, 성수 121로 성공적인 브랜드 도입과 지난 해 말 서초 393의 개장에 이어 최근 강남 262, 신촌 369, 수유 838 등 세 곳을 잇따라 준공했다.

에피소드는 오는 3월 강남·신촌·수유점의 정식 개장을 앞두고 동시 투어 및 계약 상담에 나선다. 투어 기간 동안 오픈 프로모션의 하나로 현장 투어와 상담을 받고 1년 이상 계약한 예비 입주민은 2개월의 임대료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세 곳의 에피소드는 각각 강남, 신촌, 수유 등 각기 다른 지역적 특성을 반영,특화된 컨셉트와 디자인, 서비스로 설계됐다.

강남 262는 강남 오피스 권역인 서초에 들어서 뉴노멀 스마트워크 시대의 도시인을 위한 주거 솔루션을 제공한다. '리브 앤 워크(Live & work)'를 컨셉트로 해 3층 공용부 시설에 회의실, 개인 데스크, 1인 집중석 등을 마련한다. 소형 250가구로 이뤄진다.

신촌 369는 다양한 문화적 배경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다채롭고 활기찬 문화를 만들어간다는 ‘컬처 밍글링(Culture Mingling)’이 컨셉트다. 일상의 새로운 영감과 자극을 나눌 수 있는 대형 라운지를 비롯해 일과 운동, 쿠킹 등 다양한 공용 공간을 건물 전체에 두루 보유하고 있다. 352가구 모두 복층 구조다.

수유 838은 '수직마을'이라는 컨셉트로, 개인 공간을 존중하는 동시에 이웃과도 공존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북한산 뷰를 배경으로 하는 '숲세권' 단지다. 가구와 오브제를 배치해 지속가능성을 전달한다. 소형부터 중형까지 818가구가 제공된다. 하나의 공간을 여럿이 함께 사용하는 다양한 타입의 방들을 선보인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